'원더랜드 러닝'에 해당되는 글 1건

Running/News & Talk2013.07.17 10:07

꼭 한번 달려보고 싶다! 상상만 해도 짜릿한 달리기 코스

'내가 달리고 있는 지금 이곳이 하늘 위라면 어떨까?' 황당하지만, 가끔 이런 생각을 하게 될 때가 있다. 현실에서의 달리기도 좋지만, 한 번도 가보지 않은 상상 속 러닝 코스를 그리다 보면 괜스레 짜릿해지는 기분! 여러분이 꿈꾸는 환상의 러닝 코스는 어디인가~? 지금부터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와 상상 속을 질주해보자!



 
 Type 1. 갈 수 있지만 달릴 수 없는 곳! 스릴 만점 세렝게티



아직 미지의 세계처럼 느껴지는 넓고 거친 대륙 아프리카를 달리는 건 어떤 느낌일까? 특히 인간의 손때가 묻지 않은 세렝게티를 달리는 것만큼 짜릿한 상상이 또 있을까! 약육강식의 세계인 이곳엔 사람은 차에서 내리는 것이 불가능해 실제로 달리는 데는 무리가 있다. 하지만 드넓은 초원에서 야생 동물을 러닝메이트 삼아 달리는 일은 상상 이상의 스릴이 느껴진다.

 Type 2. 마음만 먹으면 갈 수 있는 곳! 최고 난이도 ‘아마존 마라톤’


앞서 소개한 세렝게티처럼 가고 싶어도 갈 수 없는 곳이 있는 반면, 마음만 먹으면 떠날 수 있는 환상의 러닝 코스가 있다. 바로 남아메리카 최대의 강 아마존! 지구의 허파라고 불릴 정도로 울창하고 거대한 이곳에 매년 마라톤 대회가 열린다. 35시간 동안 80km가 넘는 거리를 잠을 쫓으며 쉬지 않고 달려야 하고, 강과 개울을 건너는 코스가 포함되어 있어 수영까지 해야하는 험난함을 극복해야 하지만, 열대 우림 속 조류, 곤충, 파충류와 함께 달리는 러닝은 생각만으로도 짜릿함을 안겨준다.


 Type 3. 평생 달려볼 기회가 있을까? 가슴이 뻥 뚫리는 공항 활주로!


영어로 번역하면 'Runway'이지만 실제로는 달릴 수 없는 곳이 있다. 바로 공항 활주로! 시야를 답답하게 가로막는 도심 속에서 벗어나 하늘과 맞닿은 활주로 위를 곧장 내달리는 상상을 해보자. 힘차게 발을 내젓다 보면 한 대의 비행기가 되어 창공으로 비상할 수 있게 될 것만 같은 생각이 든다. 푸른 하늘을 달리는 자유로운 영혼! 활주로는 기회가 닿는다면 꼭 한번 질주해보고 싶은 러닝 코스 중 하나이다.

 Type 4. 상상 속에서 가능한 곳!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의 원더랜드!
 

상상 속의 나라 원더랜드를 달리는 건 어떤 기분일까? 동화 속 앨리스는 회중시계를 들고 있는 토끼를 따라 지루한 일상에서 벗어나 원더랜드로 여행을 떠났다. 이곳에서는 신기한 정원과 앨리스의 눈물로 만들어진 계곡, 토끼와 티타임까지 흥미진진한 코스가 가득하다. 거기에 하트 여왕의 심술을 이겨내야 할 판타스틱한 모험까지~ 상상만 해도 흥미진진한 러닝 어드벤쳐가 펼쳐질 듯하다. 신비의 세계로! 후훗.
 


이번 주까지 지겨운 장마가 계속된다고 한다. 이럴 때 무리해서 운동하기보다 앞서 소개한 러닝 코스를 달린다고 상상해보자. 이미지 트레이닝을 하다 보면 러닝 슬럼프, 무기력증쯤은 가뿐하게 날려 버릴 수 있을 것! Are you ready~?



Posted by NBrun
« 1 »


Flickr

    NB Korea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