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Team NB2014.02.26 20:36

[Team NB] MLB 보스턴 레드삭스의 작은 거인 내야수, 야구 선수 더스틴 페드로이아!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2013 월드 챔피언십을 차지한 보스턴 레드삭스엔 투지의 상징인 선수가 있다. 170cm의 작은 신장에도 불구하고 강타와 장타를 자유자재로 날리는 메이저리그 최고의 타자 더스틴 페드로이아(Dustin Pedroia)가 그 주인공. 자랑스럽게도 그는 뉴발란스의 엑설런트 파트너, Team NB의 대표 선수이다. 그가 불리한 신체조건을 이겨내고 팀의 간판스타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된 비결은 무엇일까?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더스틴 페드로이아의 야구 인생은 편견과의 싸움이었다. 대학 야구팀으로 유명한 애리조나 주립대 출신에 나무랄 데 없는 성적을 자랑했지만, 작은 키라는 신체조건이 꼬리표처럼 따라다니며 선발에서 늘 제외되곤 했다. 좌절할 법한 상황 속에서 페드로이아는 노력과 연습으로 자신의 편견을 극복했다. 경기장에 가장 일찍 나타나 연습을 시작하고, 가장 늦게까지 남아 실력을 향상시킨 것이다. 


노력 끝에 페드로이아가 익힌 기술은 온몸을 이용한 스윙이다. 작은 체구의 그가 자신의 모든 파워를 모아 휘두르는 무지막지한 스윙은 메이저리그 장신 선수들에 버금갈 정도다.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더스틴 페드로이아의 노력은 보스턴 레드삭스 최고의 타자가 된 지금도 멈추지 않는다. 레드삭스의 홈구장 펜웨이파크가 내려다보이는 곳에 살면서 가장 많은 연습에 임하고, 체력을 유지하기 위해 금주는 물론 야구 외의 아무런 취미생활을 하지 않는다. 

야구 팬들이 더스틴 페드로이아가 가진 최고의 매력으로 '열정'과 '노력'을 꼽는 이유가 이런 모습 때문이다. 그가 가진 야구를 향한 애정은 야구 팀원들을 하나로 뭉치게 하는 접착제 역할을 톡톡히 해준다.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2013월드챔피언, MLB, mlb야구선수, NB, 간판플레이어, 내야수, 뉴발란스, 뉴발란스베이스볼, 뉴발란스블로그, 뉴발란스퍼포먼스, 더스틴, 더스틴페드로이아, 베이스볼, 보스턴, 보스턴레드삭스, 보스턴레드삭스홈구장, 야구, 야구선수, 야구팀웍, 팬웨이크파크, 페드로이아, 핸디캡극복,

더스틴 페드로이아가 야구 팬들에게 사랑을 받는 또 다른 이유는 팀을 위해 물질적인 욕심을 앞세우지 않는 것이다. 대학 시절, 전액 장학금을 받고 들어간 학교에서 1년 선배인 이안 킨슬러가 자신과의 경쟁에서 밀려 다른 학교로 전학을 가자 감독에게 좋은 투수를 스카우트 하는데 쓰라며 자신의 장학금을 반납했다. 

이뿐만이 아니다. 얼마 전 체결된 연봉 협상도 1,375만 달러라는 적은 금액으로 계약을 마치며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보스턴 레드삭스의 단장인 테오 엡스타인은 이 계약에 대해 '양심의 가책을 느낀다'고 말했을 정도. 메이저리그 슈퍼스타인 페드로이아가 보여준 충성심 있는 결정은 전 세계 야구인의 마음을 사로잡기 충분했고, 팬들에게 받는 관심과 집중 이상의 활약을 보여줘 보스턴 레드삭스의 상징적인 플레이어로 거론된다.
 


뉴발란스의 엑설런트 메이커 더스틴 페드로이아에게 야구는 투혼의 스포츠다. 그는 지난 시즌 엄지손가락 부상 중에도 ‘인생을 건 것처럼’ 방망이를 휘둘렀으며, ‘진흙투성이 닭’이라는 애칭을 얻을 정도로 베이스를 향해 뛰어들었다. 이젠 보스턴 레드삭스의 상징이 된 작은 거인, 이번 시즌 더스틴 페드로이아가 보여줄 엑설런트한 플레이를 응원한다!



Posted by NBrun
« 1 »


Flickr

    NB Korea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