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unning/News & Talk2012. 7. 25. 09:00

[Song&Run] 러너들을 위해 야심차게 준비한 '뉴발란스 러닝 락 페스티벌'

러너와 떼려야 뗄 수 없는 친숙한 장르가 있다. 바로 ‘Rock’이다. 주체할 수 없이 빠른 bpm과 격정적인 사운드는 무더위쯤 가뿐하게 무찌르고, 우리를 리프레쉬(Refresh)의 길로 인도한다. 그것이 바로 Rock and Roll의 세계!

이번 주, 지산밸리 록 페스티벌을 시작으로 크고 작은 락 페스티벌이 열린다. 하지만 티켓을 구하지 못해 갈 수가 없다고? 그래서 마음이 너무 슬프다고? 울지 말자.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라도 즐기면 되는 법! 오늘의 Song&Run은 이름하여 ‘뉴발란스 러닝 락 페스티벌’.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가 추천하는 락 음악과 함께 달리고, 또 달려보자. Rock spirit! 아, 아니, Run spirit!





feat. Jenna G, God Gave Me Everything, Lenny Kravitz, Mick Jagger, On The Run, Shiny Toy Guns, The Qemists, Waiting Alone, 경쾌한음악, 뉴발란스러닝, 달리기, 달리기음악, 락음악추천, 락페스티벌, 러닝, 러닝음악, 믹재거, 빠른음악, 샤이니토이건즈, 신나는음악, 음악, 음악추천, 인디락음악, 지산, 지산밸리록페스티벌, 퀘미스츠, 팝송추천

'뉴발란스 러닝 락 페스티벌'에 오신 것을 환영한다. 우선 러닝 락 페스티벌을 시작하기 전, 챙겨야 할 준비물이 있다. 첫째로 가장 중요한 것이 러닝화와 복장! 그동안 여러 차례 소개했듯 여름철 러닝 시 복장은 체온 발산에 유리하고 수분 손실을 최소화시킬 수 있는 간편한 복장이어야 한다. 그리고 복장만큼이나 중요한 준비물이 바로 'Run Spirit', 러닝을 향한 뜨거운 열정, 마음이다. 부차적인 요소들이 많지만 크게 이 두 가지만 준비하도록 하자.

준비 됐다면, 첫 번째 라인업을 발표한다. 더 퀘미스츠(The Qemists)의 <On The Run>.

The Qemists (feat. Jenna G) <On The Run>

feat. Jenna G, God Gave Me Everything, Lenny Kravitz, Mick Jagger, On The Run, Shiny Toy Guns, The Qemists, Waiting Alone, 경쾌한음악, 뉴발란스러닝, 달리기, 달리기음악, 락음악추천, 락페스티벌, 러닝, 러닝음악, 믹재거, 빠른음악, 샤이니토이건즈, 신나는음악, 음악, 음악추천, 인디락음악, 지산, 지산밸리록페스티벌, 퀘미스츠, 팝송추천

'Run Spirit'을 강조하는 이유가 있다. 바로 운동과 음악의 상관관계 때문! 음악은 심리적 행복감을 높이고 피로 물일의 축적을 늦춰 몸의 활기를 띠게 만들어준다. 또, 음악을 들을 경우 유산소 운동 지구력이 15% 정도 좋아진다고 전문가들은 이야기 한다. 운동 능력 향상을 위해 좋은 음악은 성인 평균 심박수인 120BPM보다 빠르고 강한 것이다. 고로 락 음악만큼 좋은 게 없다는 말씀!

러너들의 BPM을 높여줄 두 번째 라인업! 옐로우카드(Yellowcard)의 <Always Summer>이다.


Yellowcard <Always Summer>


feat. Jenna G, God Gave Me Everything, Lenny Kravitz, Mick Jagger, On The Run, Shiny Toy Guns, The Qemists, Waiting Alone, 경쾌한음악, 뉴발란스러닝, 달리기, 달리기음악, 락음악추천, 락페스티벌, 러닝, 러닝음악, 믹재거, 빠른음악, 샤이니토이건즈, 신나는음악, 음악, 음악추천, 인디락음악, 지산, 지산밸리록페스티벌, 퀘미스츠, 팝송추천

한여름 락 음악과 함께 러닝을 즐길 때 주의해야할 점이 있다. 흥이 있는대로 올라 미친듯이 달리다간 자칫 건강에 무리가 갈 수 있다. 특히 '무더위'는 러너에게 경계대상 1호이다. 달리면서 갈증으로 인한 두통이 오거나 갑자기 극도로 피로해지고 숨이 가빠오며 현기증, 구토 등의 증상이 발생한다면 즉시 러닝을 중단해야 한다. 열사병이나 일사병의 초기 증싱일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요즘처럼 폭염, 열대야 등지 지속되는 때에는 더더욱 몸이 보내는 신호에 유의해야 한다. 건강하게 즐기고, 달리는 것이 '뉴발란스 러닝 락 페스티벌'의 핵심.

마지막 대미를 장식할 주인공은 믹 재거(Mick Jakker)이다. 그의 노래 <God Gave Me Everything>을 들으며 오늘도 펀 런 해보자!

Mick Jagger (feat. Lenny Kravitz) <God Gave Me Everything>



여름철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은 다양하다. 한강 캠핑장을 빌려놓고 신나게 뛰어 놀다가 저녁에 고기 파티를 하는 것, 또는 시원하게 내리는 소나기를 맞으며 거침 없이 달려보는 것 등이 모두 일상에서 소소하게 즐길 수 있는 '페스티벌' 아닐까? 여러분은 올 여름 휴가 때 어떤 '페스티벌'을 준비하고 있는가? 신나는 음악과 함께 '자신만의 페스티벌' 이야기를 공유해보자. 즐거움이 두 배가 될 것!

Posted by NBr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괜찮은 록이라면
    Blind Guardian 의 I'm Alive 라던가 ㅋㅋ
    The Offspring 의 The Kids Aren't Alright 라던가..
    Rise Against 의 Injection 이라던가
    Simple Plan 의 Take My Hand 라던가?
    Sum41 의 Over My Head 라던가 ㅋㅋ
    Fall Out Boy 의 Dance, Dance 를 추천합니다. ㅋㅋㅋ

    물론 선택기준은 제 마음입니다. ㅋㅋㅋ
    하지만 요 몇일간 밤에도 사막같이 더워서 뛰기 힘드네요
    특히 하천근처는 높은 습도 + 열대야이다보니 쪄죽을거 같네요.....ㅠ

    • 오오! 저랑 취향이 비슷하신듯!
      특히 Simple plan, Sum41, Fall out boy를 추천추천합니다!ㅎㅎ
      하천 근처는 그렇군요ㅠㅠ 저는 그제, 어제 한강에 나갔다 왔습니다~!
      강바람이 선선한게 달릴만 하더라구요! 한강 추천입니다!
      날씨가 조~금만 시원해주면 좋을텐데.ㅠㅠ

  2. 뉴발쟁이 2012.07.25 11:22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이번 지산 락페스티벌에 못가게되어서 ㅠㅠ 실망 중이였는데 뉴발 러닝 블로그에 들어와서
    글로 위안을 삼고 있네요. 읽기만 해도 롹~~의 기운이 느껴지는데요???
    지금 당장 롹을 들어야겠어요!!!!!!!!

    • 오늘같이 더운 날엔 락이 최고죠! 롹~!ㅎㅎ
      열사병 주의보가 내리긴 했지만.. 남은 하루 파이팅입니다! 아자자~!

  3. 탄산 2012.07.25 15:31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시원한 락음악이 러닝에도 효과가 있군요~!
    여름에는 진짜 롹이죠! 롹스피릿+_+
    요즘 너무 더워서 러닝을 쉬고 있긴 한데 다시 힘을 내서 달려야겠습니당!! ㅋㅋㅋ

    • 롹 스피릿~! 저는 왜 이 말만 외치면 기분이 업될까요. 으하핫.
      탄산님! 달리는 것도 좋지만 요즘 같은 날씨엔 야간 러닝이 최고인 거 아시죠?
      건강 제일입니다! 오늘도 파이팅~!

  4. 헤롱이 2012.07.25 19:06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저는 우리나라 밴드 크래쉬의 '니가 진짜로 원하는게 뭐야' 이게 갑자기 생각나네요!ㅋㅋㅋ
    록하면 헤드뱅잉이지!
    진짜 록과 러닝은 숨가쁘다는 공통점이 있는 것 같아요!ㅎㅎ

    • 아! 그 유명한 음악!^^
      헤롱이님 덕분에 아침부터 오랜만에 들어봤네요.
      더위가 싹 달아나는 기분*_*

  5. 파워에이드 2012.07.26 14:16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사실 진짜 뉴발란스가 주최하는 락 페스티벌이 생긴다는 소리인 줄 알고 희번떡 했네요 흐흐
    지쳐있을 때인데 신나는 음악 잘 들었습니다 :)

    • 여기에도 낚이신 분 한 분 계시네요! 으하핫.
      타이틀을 너무 잘 뽑아 놨나요.^^
      앞으로도 Song&Run 재미있게 봐주세요, 파워에이드님!^^

  6. 런닝구 2012.07.26 15:32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뉴발 러닝님은 쎈스쟁이!!
    뉴발 락페에서 이렇게 멋진 곡을 들을 수 있다니 짜릿합니다.
    그런데 아이폰에 옮기는 게 더 힘들어요~
    아이폰 음악 옮기는 건 마치 구름다리를 건너는 것처럼 아슬아슬하달까요.
    동기화 짜증~
    그래도 락음악 들으며 뜨거운 더위 싹 이겨버리고 싶네요.

    • 하핫. 이렇게나 좋아해주시다니 감사할따름입니다*_*
      요즘 날씨가 많이 덥죠ㅠㅠ 열사병 주의보까지 내렸다고 하니..
      그래도 신나는 음악들과 함께 오늘도 힘차게 파이팅입니다~!^^

  7. 뇌태풍 2012.07.26 18:45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더운날씨 탓인지, 오늘 하루종일 루즈했는데~
    시원한 락 가락에~ 정신이 번쩍 드네요!ㅎㅎ
    역시 여름엔 락이네요ㅋㅋ

    • 하하. 락 가락이라고 하니까 뭔가 구수~해지는데요.^^
      앞으로 종종 써먹어도 될까요? 락 가락ㅎㅎ

  8. 육담 2012.07.27 07:45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BPM 얘기가 나왔으니 소개해주시는 음악의 BPM도 같이 올려주시면 좋을것 같은데;;
    뭐 알아보는 프로그램도 있다지만 전문블로거이시니.. ^^

    글고 가요쪽에서도 소개해주셔도 좋을것 같구요 '_'

    • 앗. BPM 소개를 놓쳤네요!
      육담님 말씀처럼 다음번엔 음악 BPM도 같이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다음 Song&Run으로 가요를 준비하고 있다죠!^^
      기대해주세요~!ㅎㅎ

Running/News & Talk2012. 5. 2. 09:00

[Song&Run] 러닝 열정락(樂)서! 열혈 러너들의 추천음악과 러닝 에피소드

봄을 즐길 겨를도 없이 여름이 찾아온듯하다. 하지만 무더위에 지칠쏘냐? 러너들의 열정은 뜨거운 날만큼이나 거침없이 타오르고 있다. 오늘은 러닝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열혈 러너들의 추천곡으로 ‘Song&Run’을 장식해보려 한다.


달리기를 즐기고 사랑하는 마음만큼은 감히 어느 곳에도 견줄 수 없는 열혈 러너들!

그들의 사연이 담긴 음악을 들으며 더위를 날려보자.






McFly, 맥플라이, I Wanna Hold You, 커플러닝, Zebrahead, Nothing to Lose, 지브라헤드, 달리기, Steve Aoki, 스티브아오키, LMFAO, Livin' My Love, 달리기음악, 러닝음악, 러닝음악추천, 달릴때듣는음악, 뉴발란스, 뉴발란스러닝, 달리기음악추천, 빠른음악, 경쾌한음악, 신나는음악, 여름음악, 러닝송, 달리기송, 달릴때듣는팝송, 달리기팝송, 신나는팝송

고등학교 때부터 달리기를 했다는 '봉봉따봉'님의 추천곡은 파티 몬스터, 'DJ 스티브 아오키(Steve Aoki)'와 전세계에 셔플댄스를 유행시킨 'LMFAO(엘엠파오)'가 함께한 <Livin' My Love>!


저는 고등학교 때부터 달리기를 해왔습니다. 고교부 육상 선수는 아니었고, 그냥 단순히 달리기를 좋아하는 친구들과 밤낮없이 달리면서 노는 게 일이었어요. 한 번은 캄캄한 밤에 러닝을 하고 나서 친구들이랑 수돗가에서 세수를 하는데 장난기가 발동한 거예요. 그래서 애들한테 마구잡이로 물을 뿌려댔죠. 그때 장난을 시작으로 야간 러닝이 끝나면 늘 물장난을 하고 놀았습니다.

지금이야 친구들이 전부 직장 다니느라 바쁘고 해서 얼굴 한 번 보기도 어려워졌지만, 아직도 러닝을 하다 보면 그때 생각이 많이 나요!

<Livin’ my love>는 그때의 추억이 담긴 노래는 아니지만 요즘 러닝을 하면서 자주 듣는데 리드미컬한 게 좋아서 추천드려요! 이제 날도 더워졌는데, 저랑 같이 야간 러닝 후 물장난 하실 분 어디 안계시나요?


Steve Aoki feat LMFAO and NERVO <Livin' My Love>

McFly, 맥플라이, I Wanna Hold You, 커플러닝, Zebrahead, Nothing to Lose, 지브라헤드, 달리기, Steve Aoki, 스티브아오키, LMFAO, Livin' My Love, 달리기음악, 러닝음악, 러닝음악추천, 달릴때듣는음악, 뉴발란스, 뉴발란스러닝, 달리기음악추천, 빠른음악, 경쾌한음악, 신나는음악, 여름음악, 러닝송, 달리기송, 달릴때듣는팝송, 달리기팝송, 신나는팝송

일주일에 서너 번 러닝을 즐긴다는 '설록'님의 추천곡은 '지브라헤드(Zebrahead)'의 <Nothong to lose>!


사실 제가 열혈 러너로 소개되는 게 민망하기도 해요. 아직 그렇게 잘 달리는 건 아니지만… 일주일에 서너 번은 러닝을 즐기고 있으니까 자격이 있겠죠?(웃음) 제 추천곡인 지브라헤드(Zebrahead)의 <Nothing to lose>에는 조금 창피한 사연이 담겨 있어요.

얼마 전에 집 앞 호수공원에 러닝을 하러 나갔을 때 일인데요. 러닝을 하다 보면 왜 가끔씩 정신 모르고 달리게 되는 때가 있잖아요! 러너스하이는 아닌 거 같은데 힘은 안 들고, 오늘은 미친 듯이 달려봐도 좋겠다는 생각이 드는 날! 그날도 바로 그런 컨디션이었어요. 달리고, 달리고, 또 달리고 있었는데 머리랑 몸이랑 따로 놀았나봐요. 분명 “더 달릴 수 있어!”라고 생각했는데, 저도 모르게 다리가 풀려버린거죠.

달리다가 그대로 무릎을 꿇었어요! 마치 사극의 한 장면처럼, 마마를 뫼시는 장군처럼요. 게다가 무릎을 꿇은 덕분에 바지에도 커다란 구멍이… 옆에 함께 달리던 친구가 올해 들어 본 가장 웃긴 장면이라고 자지러지게 웃더라구요.

이게 전부 다 <Nothing to lose> 때문이에요. 노래가 워낙에 경쾌하고 신나서! 흑흑
여러분, 러닝을 할 때엔 음악에 너무 심취하지 마세요. 심취했다간 무릎을 꿇게 되실지도….



Zebrahead <Nothing to Lose>
 

McFly, 맥플라이, I Wanna Hold You, 커플러닝, Zebrahead, Nothing to Lose, 지브라헤드, 달리기, Steve Aoki, 스티브아오키, LMFAO, Livin' My Love, 달리기음악, 러닝음악, 러닝음악추천, 달릴때듣는음악, 뉴발란스, 뉴발란스러닝, 달리기음악추천, 빠른음악, 경쾌한음악, 신나는음악, 여름음악, 러닝송, 달리기송, 달릴때듣는팝송, 달리기팝송, 신나는팝송

현재 커플러닝을 즐기고 있다는 '엔닝구'님의 추천곡은 '맥플라이(McFly)의 <I Wanna Hold You>!


얼마 전에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에서 커플 러너 인터뷰를 하셨던데 저 역시 커플 러닝을 즐기고 있는 일인입니다! 남자친구를 만난 지는 이제 7년이 다 되어 가요. 내년에 결혼을…(수줍^^) 원래 저희는 운동을 끔찍이도 싫어하는 커플이었어요! 아니, 움직이는 것 자체를! 그러면서 허구한 날 맛집 데이트만 즐겼죠. 그러다 보니 둘 다 무섭도록 살이 찌기 시작하는 겁니다. 어느 날 놀이공원에 가서 둘이 찍은 사진을 인화해서 보는데 뚱뚱해진 모습에 굉장히 충격을 받았어요. 처음 만났을 땐 이러지 않았는데 이건 서로한테도 못할 짓이다 생각했죠. 그래서 시작한 게 달리기에요!


처음엔 달리다 힘드니까 걷기도 하고, 어떤 날은 주저앉아서 못하겠다고 땡깡을 피우기도 했지만 살 빠지는 재미도 붙고, 러닝 자체에 대한 즐거움도 느끼기 시작했어요. 지금은 둘 다 목표 체중까지 감량했습니다! 많이 힘들었지만… 예쁜 드레스 입을 수 있게 됐어요! (웃음)

제 추천곡은 남자친구랑 러닝을 끝내고 한강 둔치에 앉아서 쉴 때 자주 들었던 노래에요! 맥플라이(McFly)의 <I Wanna Hold You>. 힘들고 지칠 때 서로에게 말 없이 위로가 되어준 노래랄까요? 너무 오그라드나요? 하핫. 저희가 즐겨 들었던 노래가 다른 러너들에게도 큰 힘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파이팅!
 


McFly <I Wanna Hold You>



‘열혈 러너’는 달리기 실력이 뛰어난 프로 러너만을 지칭하는 것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러닝을 진정 즐길 줄 아는 사람, 그리고 달리기 자체를 사랑할 줄 아는 사람.
이런 사람 역시 진정한 열혈 러너 아닐까?

그러므로 우리 모두 열혈 러너가 될 수 있다. 세상의 모든 러너들이 러닝을 즐길 수 있는 그날까지!
모두들 파이팅!

Posted by NBr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뉴니 2012.05.02 10:47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아 설록님 때문에 `풉-`하고 웃었어요ㅋㅋㅋㅋㅋㅋ
    그 무릎은 괜찮은지 심히 걱정되네요ㅋㅋㅋㅋ 장군 빙의
    봉봉따봉님이 추천해주신 음악 내스퇄!!!!!!!
    진짜 발이 저절로 움직일 듯ㅋㅋㅋㅋ 오늘은 집 앞 러닝 코스를 저 노래와 함께
    달려봐야겟어요!ㅋㅋㅋㅋ

    • NBrun 2012.05.02 13:17 링크주소 | 수정/삭제

      3개의 사연 중 베스트 오브 베스트는 설록 님이 아닐까 합니다^^
      장군 빙의에서 빵 터지는 사연이란! 하핫.
      재미있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도 파이팅 런!

  2. 저는 클럽노래를 좋아해서
    러닝할때 클럽노래를 들으며하는데~
    동생이 얼마전에 같이 운동하다가
    언니는 뛰면서 리듬탄다는 말에 어찌나 무안하던지...
    그동안 그것도 모르고 들으면서 들썩였을 제자신을 생각하니까
    너무 창피한거있죠..~
    그후로 조금은 얌전한 음악들을 들으며 뛰고있답니다:)

    • NBrun 2012.05.02 17:02 링크주소 | 수정/삭제

      에이! 창피할 거 뭐 있나요^^
      다들 `저 분 참 즐겁게 달리시는구나` 생각하실 거예요!
      기죽지 말고 재미나게 달리자구요!^^

  3. 좋다 2012.05.02 18:43 링크주소 | 수정/삭제 | 덧글

    정말 신기하게도 어떤 음악을 들으면
    나도 모르는 힘이 솟아날때가 있는거 같아요
    음.. 영화 록키의 음악처럼ㅎㅎㅎㅎ
    근데 정신놓고 달리면 설록님 처럼 될 수도ㅋㅋㅋ
    재밌게 잘보구 갑니다 ^^

    • NBrun 2012.05.03 08:38 링크주소 | 수정/삭제

      네. 그러고 보면 음악의 영향이 참 크다는 생각이 듭니다!
      좋다님이 즐겨 듣는 음악은 뭔지 궁금하네요^^

« 1 »


Flickr

    NB Korea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