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기시작'에 해당되는 글 1건

Running/Coach2013.08.23 18:00

예뻐지고 싶으면 달리자! 여성 러너들을 위한 쉽고 안전한 러닝법

다이어트는 여성들에게 평생 숙제라 불릴 정도로 숙명적인 관계다. 이런 이유로 여성들은 다이어트를 위해 러닝을 가장 쉽게 접한다. 체지방 연소에 효과적인 러닝은 여성들의 몸매나 건강을 위해서뿐만 아니라 자존감과 에너지 자신감을 심어주기도 한다. 오늘 여성들을 위해 러닝을 보다 쉽고,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 





 여성들은 왜 달려야 할까?


하버드 대학 연구에 의하면 여성 러너들은 운동하지 않는 여성들보다 약한 에스트로겐이 분비된다고 한다. 그 결과 유방암과 자궁암 발전의 위험을 절반으로, 당뇨병은 2/3나 줄여준다. 달리기는 혈액 순환, 영양소 운반을 활발하게 하고 노폐물을 내보내 줘 피부를 더 깨끗하게 하고 얼굴 윤곽을 더 뚜렷하게 해준다. 미녀가 되고 싶은 여성이라면 이제 달리기와 친해지자!

 달리기, 첫 단추부터 잘 끼워야 한다!
 

사실 달리기의 장점은 이미 많은 여성 러너들이 알고 있다. 하지만 쉽게 시작하는 만큼 꾸준히 달리는 러너는 손에 꼽을 정도. 러닝을 포기하는 가장 큰 이유는 의욕에 앞서 스케줄을 지나치게 복잡하고 과도한 훈련으로 짜기 때문이다. 실제로 30분 이상 걷거나 달려야 체지방 연소에 효과적이기 때문에 첫 훈련부터 40분 이상 스케줄을 짜는 여성들이 대부분. 이런 무리한 스케줄은 달리기를 쉽게 질리게 한다. 처음 러닝을 시작했다면 걷기와 달리기를 병행해 20분 정도 훈련하는 것부터 시작해 점차 훈련량을 늘려가자.

여성들이 달리기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시간은?


달리기 적절한 시간은 러닝의 목적에 따라 다르다. 체중 감량을 목표로 한다면 아침에 달리는 것을 추천한다. 아침에 운동하면 지방이 연소하는 속도가 더 빠르기 때문! 거기다 아침 운동은 호르몬 분비를 왕성하게 해 하루종일 상쾌한 기분을 유지할 수 있다. 체지방보다 전체적인 발란스를 갖추고자 할 때엔 야간 러닝을 추천한다. 산소섭취능력이 높은 시간이라 트레이닝의 효율성을 높이기 쉽기 때문이다. 야간에 러닝을 할 땐 근력훈련을 병행하면 운동의 효과를 더 높일 수 있다. 그러나 어두운 밤에 달리는 것은 시야 확보가 어렵고 안전을 위협하는 사고가 발생할 수 있으니 될 수 있으면 밝은 옷이나 빛을 반사하는 복장을 갖추자.
 
여성들이 안전하게 달릴 수 있는 러닝 코스!


시멘트길 보다는 아스팔트, 아스팔트보다는 흙길, 흙길보다는 잔디밭에서 달리는 것이 부상을 예방하는 데 효과적이다. 이것은 남성 러너들에게도 포함되는 것! 가까운 곳에 학교가 있다면 운동장을 달리는 것을 추천한다. 운동장은 모래로 되어 있어 아스팔트로 된 도로보다 무릎에 무리를 덜 줄 수 있다. 특히 초등학교는 스쿨존으로 지정되어 있어 여성들을 위협하는 혹시 모를 사고에 안전을 지킬 수 있다. 
 
|내용출처: 마라톤 온라인


여성 러너들에게 쉽고 효과적으로 달리기를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강조되어야 할 것은 바로 ‘안전’! 여성은 육체적 차이로 남성보다 근육량이 적을 수 밖에 없어 주의해야 할 사항들이 많다. 함께 보면 좋을 안전한 러닝법도 숙지해두자.
 



Posted by NBrun
« 1 »


Flickr

    NB Korea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