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unning/News & Talk2013.07.08 10:50

장마철 러닝 슬럼프에 빠졌다면? 달리기 명언으로 극뽀옥~하기!

지난주부터 장마와 폭염이 반복되면서 러닝 슬럼프에 빠져드는 기분이다. 이럴 때 러닝 의지를 불끈 솟아나게 해줄 만한 특효약이 있다. 바로 러닝 명언! 주옥같은 명언들을 마음속에 새기며 러닝 초창기, 자신이 목표로 했던 것들을 떠올려보자! 여러분은 무엇 때문에 달리기 시작했는가~?





 1. 목표를 되새기자! - 토마스 헨리 헉슬리(Thomas Henry Huxley)

장마철에는 높은 습도와 온도 때문에 체력이 평소와 다르게 약해진다. 그래서 생각보다 기록이 나오지 않고, 러닝을 하는 목적마저 잃어 슬럼프에 빠지기 십상! 이런 증상으로 고생하고 있다면 초창기 러닝 목표를 되새겨보자. 여러분은 어떤 마음으로 러닝을 시작했는가? 토마스 헨리 헉슬리(Thomas Henry Huxley)의 명언을 빌려 러너들에게 묻는다. “어디로 가고 있는가? 그곳에 도달하기 위해 오늘 무엇을 했는가?” 이제 여러분이 답할 차례!
 
 2. 자신을 과소평가하지 말자! - 프랭클린 아담(Adam Franklin)

러닝 목표에 따라 착실히 달려왔는데, 성과가 아직 나오지 않아 고민이라면? 흔히 달리기를 인생에 비유하는 것을 생각해보자. 꽤 오랜 시간 달려왔다고 본인은 생각할지 모르나 때에 따라 약간의 노력이 더 필요할 수 있다. 하지만 일찌감치 좌절하지는 말자. "해보지 않고는 당신이 무엇을 해낼 수 있는지 알 수가 없다!" 프랭클린 아담(Adam Franklin)의 말처럼 시일이 다소 걸리더라도 꾸준히 노력하다 보면 당신이 무엇을 해낼지는 아무도 모르는 일이다. 해보지도 않고 미리부터 겁먹지 말도록!

 3. 러닝에 변명은 불필요하다! - 에밀 자토펙(Emil Zatopek)

러닝을 하다 한계에 다다르는 상황이 오면 '러닝은 나한테 맞지 않는 운동'이라고 생각하고 포기하는 경우가 있다. 비겁한 변명이다. 구두공장 노동자 출신이었던 육상선수 에밀 자토펙(Emil Zatopek)은 이런 말을 했다. "물고기는 헤엄치고 새는 날고 인간은 달린다." 그의 말처럼 러닝은 인간 본성에 가장 가까운 운동이다. 안 된다고, 어렵다고만 생각하지 말고 즐거운 마음으로 달리다 보면 자신의 한계를 분명 극복해낼 수 있을 것!
 
 4. 아브라함 링컨(Abraham Lincoln)


부정적인 생각은 긍정적 마인드보다 7배 더 큰 파괴력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못하겠다고 생각할수록 점점 나락으로 빠져들고, 잘 할수 있는 일도 실패할 확률이 높아지는 것이다! 그러니 이제부터 '안 돼', '아니', '싫어', '못해' 등의 부정어는 떨쳐내고, 긍정의 아이콘으로 변신해보자. 쉽지 않다고? 그렇다면 오늘부터 아브라함 링컨(Abraham Lincoln)의 명언을 하루 세 번 되뇌어 보자. “할 수 있다, 잘 될 것이다. 라고 결심하라! 그리고나서 방법을 찾아라!”




러닝 명언들을 천천히 살펴보니 인생 명언으로도 새겨두어도 좋을 글귀가 많다. 여러분의 마음에 가장 와 닿는 명언은 무엇인가? 그 말을 마음속에 간직하고 장마철 슬럼프를 극복해보자.

 
Posted by NBrun


Flickr

    NB Korea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