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News & Talk2014.05.02 09:00

[프로야구 라이벌] 전설의 투수 최동원과 선동렬부터 류현진을 잇는 좌완 투수 김광현과 양현종까지! 프로야구 라이벌 선수와 라이벌 팀을 알아보자!



우리가 기억하고 있는 최고의 야구 라이벌은 아마 최동원과 선동렬일 것이다. ‘2의 최동원이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녔던 선동렬. 끊임없는 노력으로 그의 라이벌로 성장했다. 최동원 역시 루키 선동렬에게 대한민국 최고 투수의 자리를 내어주지 않았다. 냉정한 승부의 세계에서 라이벌의 존재는 성장을 위해 꼭 필요한 법. 국내 프로야구부터 메이저리그까지 서로의 성장촉진제가 되고 있는 라이벌을 알아보자.




ⓒ 한국야구위원회


영원한 라이벌, 최동원과 선동열. 야구를 사랑하는 팬들이라면, 이들의 명성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 끈기 하나로 국내 최고의 투수가 된 롯데의 최동원. 그리고 그의 뒤를 이어 떠오른 해태의 천재 투수 선동열. 1987년 5월 16일, 대한민국 야구 역사에 한 획을 그은 투수들의 마지막 맞대결이 펼쳐졌다. 당대 최고의 어깨를 가졌던 최동원과 선동열은 나란히 선발로 등판, 연장 15회까지 온 힘을 다해 공을 던졌다. 그야 말로 전력 투구! 4시간 56분 간 펼쳐진 그날의 치열했던 경기는 결국 2-2 무승부로 끝이 났다.


ⓒ 롯데 자이언츠, 기아 타이거즈


타자들이 치기 힘든 빠른 공과 예리한 슬라이더를 던지는 선동렬과 낙차 큰 커브로 상대를 제압하는 최동원은 전혀 다른 투구 스타일 때문에 전문가들 조차 어느 한 쪽의 우위를 점칠 수 없을 정도였다. 최고의 실력으로 완벽한 경기를 보여준 세기의 라이벌 투수 최동원과 선동렬. 앞으로 다시 없을 명경기를 가슴 깊이 기억하자. 



ⓒ SK 와이번스, 기아 타이거즈


류현진의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국내 프로야구 좌완 에이스 투수로 손꼽히는 선수는 바로 SK의 김광현과 기아 타이거즈의 양현종이다. 2011-2012 시즌 부진했던 두 투수는 2013년 각각 10승, 9승을 거두며 부활에 성공했으며, 올 시즌 가장 강력한 왼손 투수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 18일 선발 맞대결을 벌인 김광현과 양현종! 라이벌전에 많은 관심이 쏠렸지만, 이날 경기의 주인공은 김광현이었다. 그는 SK의 11-0 대승을 이끌어내며 시즌 2승을 거뒀다. 과연 다음 맞대결에서는 양현종 선수가 웃을 수 있을까? 좌완투수 'NO1' 자리를 위해 두 선수가 더욱 분발해주길 바란다.




국내 프로야구 라이벌 팀은 어디일까? 수 많은 라이벌 구도가 있지만, 그 중 단연 최고로 손꼽히는 건 LG트윈스와 두산 베어스가 아닐까. 올 시즌은 LG의 부진으로 라이벌 구도가 다소 무색해지긴 했지만, 잠실야구장을 홈 구장으로 이용하기에 LG와 두산은 서로에게 결코 물러설 수 없는 상대! 상위권으로 치고 올라가기 위해 반드시 승리를 따내야 하는 두산 베어스와 부진한 성적에도 팬들의 기대를 안고 재도약을 노리는 LG 트윈스. 5월 3일부터 시작되는 3연전에서 명승부가 나오길 기대해 본다.


ⓒ Keith Allison 플리커


메이저리그에도 최대의 라이벌이 있다. 바로 뉴욕 양키스와 보스턴 레드삭스! 같은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에 속해 있는 두 팀의 라이벌 의식은 상상 그 이상이다. 최근에는 4월 14일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두 팀의 경기에서 4회 말 1사 1·3루 공격 때 받은 병살 판정에 불복한 양키스의 조 지라디 감독이 비디오 판독을 신청해 승리를 얻었고, 24일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경기에서는 양키스 선발 마이클 피네다가 2회 도중 부정 투구로 퇴장을 당하기도 했다. 매 경기 승리를 위해 불꽃 튀는 혈전을 벌이고 있는 뉴욕 양키스와 보스턴 레드삭스, 남은 경기 페어플레이 하며 팬들에게 가슴 뜨거운 순간을 안겨주길 바란다.


라이벌과 함께 성장해나가는 프로야구의 세계. 자극이 없다면 성장이 더뎌지는 건 자연스러운 순리다. 최동원과 선동렬은 천부적인 자질을 타고났지만, 서로의 활약에 자극받았기 때문에 대한민국 야구계의 전설로 남을 수 있었다. 앞으로 최동원, 선동렬 선수 같은 라이벌이 많아진다면 역사에 기록될 명경기를 현세대도 자주 목격할 수 있지 않을까?





Posted by NBrun
Baseball/News & Talk2014.01.29 10:36

2013년 한국시리즈 다시보기! 치열한 명승부 그 뜨거운 열기를 되새기며 새 시즌을 기다려보자!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새로운 시즌이 시작될 따뜻한 봄을 기다리며 추운 겨울에 원망을 보내고 있을 야구 팬들! 오늘은 지난 가을, 팬들의 가슴을 뜨겁게 달궜던 한국시리즈를 다시 보며 지친 마음을 달래보고자 한다.  

야구는 확률의 경기라고도 하지만, 데이터 만으로 그 결과는 예측할 수 없는 법이다. 2013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총 7차전의 경기에서도 기존의 확률을 뒤엎는 짜릿한 명승부가 계속되었다. 매 경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과 열기가 가득했던 2013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지금 그 열기를 다시 한번 느껴보자.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먼저, 두산 베어스는 정규시즌 4위로 준 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를 거쳐 한국시리즈 본선까지 올라온 팀이었다. 여태까지 정규시즌 4위가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적이 없기에, 야구팬들은 삼성 라이온즈가 우승할 확률을 100%라 말하곤 했었다. 하지만 2013 한국시리즈 4차전까지 두산 베어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스코어는 두산이 3승 1패로 앞선 상황! 그 동안 3승을 1패를 차지한 팀은 한국시리즈 우승컵을 모두 차지했기에 두산베어스가 우승 할 확률은 다시 100%로 점쳐지며 상황이 반전되었다.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이렇게 엎치락 뒤치락 승리 확률이 뒤바뀌는 상황 속에서 승리의 여신은 삼성 라이온즈의 손을 들어주었다. 두산 베어스는 장기간의 경기로 뒷심을 발휘하기에 한계가 있었고, 삼성 라이온즈는 뒷심이 강한데다 탄탄한 베테랑 선수진을 자랑하는 팀이었기에 2013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우승컵을 차지할 수 있었다. 두 팀 모두 뛰어난 활약을 계속해 명승부가 거듭 될 수 있었지만, 특히 돋보이는 활약을 펼친 두 선수가 있었으니! 바로 삼성 라이온즈의 투수 오승환과 두산 베어스의 최준석이다.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삼성 라이온즈 마무리 투수 오승환의 활약은 한국시리즈에서 더욱 눈부셨다. 그는 2차전에서 4이닝 53구 역투에도 불구하고 아쉬운 패전이 있었다. 하지만 돌부처라는 별명에 걸맞게 경기 결과에 흔들리지 않고 본인의 페이스를 유지! 한국시리즈 7차전 중 5경기에 출전하며 마지막까지 난공불락의 공을 던졌다. 팬들은 그가 마운드에 오를 때 ‘이제 경기가 끝났다.’고 말할 정도. 그 결과 이번 한국시리즈에서 2011년 자신이 기록한 한국시리즈 3세이브 타이 기록을 달성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그가 신고 있던 야구화의 뉴발란스 로고가 더욱 자랑스러웠던 순간이었다!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2013 한국시리즈, 2013년 야구 결과, 한국시리즈, 명승부, 2014 한국시리즈, 삼성 우승, 프로야구, 한국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삼성 라이온즈, 2013 플레이오프,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 오승환, 최준석, 투수 최준석, 돌부처 오승환, 뉴발란스, 뉴발란스 야구화, 야구화 MB3000, MB3000, 2014 프로야구 개막

2013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통틀어 최고의 타자를 꼽으라면 데뷔 후 최고의 거포로 주목받고 있는 두산 베어스의 최준석이 아닐까! 그는 막바지 급격히 체력이 떨어져 연패 중인 두산 베어스의 희망이 된 선수였다. 그는 이번 한국시리즈 5차전 홈런 2개 포함 3안타, 6차전 홈런 1개 포함 3안타 등 한국시리즈 최다 홈런 타이기록과 역대 9번째 한국시리즈 멀티 홈런의 대기록을 달성하기도 했다. 아쉽게도 그의 활약이 한국시리즈 승리로 이어지진 못했지만, 야구 팬들의 기억 속에 오래 남을 경기력을 선보였다. 
 

ⓒ 이미지 출처: KBO 공식 페이스북



매 경기 손에 땀을 쥐게 했던 한국시리즈는 7차전을 끝으로 삼성 라이온즈가 우승을 차지하며 마무리 되었다. 여러분은 2013 한국 시리즈의 어떤 장면, 어떤 선수가 가장 기억에 남는가? 2014 프로야구에서도 또다시 이런 명장면을 볼 수 있을지~! 이번 봄이 애타게 기다려지는 이유다.


Posted by NBrun
« 1 »


Flickr

    NB Korea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