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unning/News & Talk2012.03.14 08:55

[Song&Run] 화이트데이 스페셜 – 솔로 러너를 위한 분노의 달리기 음악

Faint, Geri Halliwell, It’s raining men, Linkin park, 내 이름은 김삼순, 뉴발란스 러닝,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 달리기 음악, 달리기 추천 음악, 러닝 음악, 러닝 추천 음악, 린킨파크, 발렌타인데이, 솔로, 솔로들을 위한, 제리 할리웰, Weather Girls, Korpiklaani, Vodka, 보드카, 마법사, 25년 마법사, 솔로 음악, 외로울 때 듣는 음악

3월 14일 화이트데이?
음. 타이거JK의 ‘몬스터’라는 곡이 생각난다. 밤 밤 바바바 밤 발라버….


거리가 온통 달달하다. 팔짱을 끼고 나 하나, 너 하나 사탕 먹여주며 염장질하는 커플들도 걸음걸음마다 포진해 있다. 젠장. 마음을 추스르자. 우리에게는… 그렇다. 우리에게는 러닝이 있다!


화이트데이 특집. 커플은 가라. 솔로 러너를 위한 분노의 러닝 쏭(song)!
아픈 마음의 상처에 음악의 연고를 발라버려!





<내 이름은 김삼순>이라는 드라마를 기억하는가? 극 중 삼순이가 노래방에서 사무치는 외로움을 온몸으로 표출했던 곡이다. <It’s raining men>. 하늘에서 남자들이 내린다면! 혹은 여자들이 내린다면! 커다란 사탕바구니를 안아 들고.

Faint, Geri Halliwell, It’s raining men, Linkin park, 내 이름은 김삼순, 뉴발란스 러닝,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 달리기 음악, 달리기 추천 음악, 러닝 음악, 러닝 추천 음악, 린킨파크, 발렌타인데이, 솔로, 솔로들을 위한, 제리 할리웰, Weather Girls, Korpiklaani, Vodka, 보드카, 마법사, 25년 마법사, 솔로 음악, 외로울 때 듣는 음악

정신줄 놓지 말자.

잘 참다가 기념일만 되면 무너지고 마는, 여전히 사랑을 애걸복걸하는 내공 약한 솔로들에게 추천하는 노래다. 웨더 걸스(Weather Girls)의 코믹한 뮤직비디오는 보너스!


Weather Girls <It’s raining men>
  

"내가 뭐 어때서! 다 필요 없어!" 혹시 솔로라면 누구나 겪는다는 질풍노도의 시기에 접어들었는가? 지나가는 커플만 봐도 짜증이 나고, 애인과 시답잖은 일로 싸운 친구에게 무조건 헤어지기를 종용하고, 가끔은 헤어진, 혹은 짝사랑하는 상대에게 술 마시고 전화하고. 이럴 때 마음 잘 달래주지 않으면 삐뚫어지기 십상이다.


‘이것이 더 이상 나에게 상처 주지는 않아. 난 무시당하지 않을 거야!’를 처절하게 외치고 있는 린킨파크의 <Faint>를 들으며 속상함을 날려버리자. 솔로는 죽지 않아!


린킨파크(Linkin Park) <Faint>

25년간 내공을 쌓은 모태 솔로를 마법사라고 부른다. 남이 사랑을 하든 자랑을 하든 신경 쓰지 않는다. 그저 묵묵히 본인의 삶을 살아갈 뿐! 프라모델, 영화, 운동 등 자신만의 취미를 즐기면서 말이다.

마법사들의 흥을 돋궈 줄 노래를 소개한다. 바로 Korpiklaani의 <Vodka>. 보드카를 격하게 찬양하고 있는 유쾌한 노래! 그렇다고 미친듯이 음주와 가무를 즐기라고 권하는 것은 아니다. 노래를 들으며, 신나게 달리며 외로움을 이겨내라는 의미!


Korpiklaani <Vodka>



3월 14일은 수요일이다. 라며 자기암시를 하고 있는가? 더 처절해질 뿐이다.

씁쓸해 말고 러닝 마치고 들어오는 길에 편의점에 들러 작은 초콜릿 하나 사자. 원래 러닝 후에는 초콜릿으로 영양보충을 해줘야 하는 법! 내가 나를 사랑하고 아껴야지 감히 누가 나를 챙겨주기를 바란단 말인가. 세상의 기념일? 그깟 것쯤은 가뿐히 비웃으며 넘겨보자.

우리는 오늘도 달린다. Run, Run, Run!

Posted by NBrun
Running/News & Talk2012.03.07 08:41

[Song&Run] 러닝을 시작하는 이들을 위한 유쾌 상쾌 통쾌 달리기 음악

뉴발란스, 러닝, 뉴발란스러닝, 러닝화, 러닝블로그, 달리기, 뉴발란스 러닝, 러닝 블로그,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 뉴발란스달리기, 달리기 음악, 달리기음악, 러닝음악, 러닝 음악, 러닝송, 달리기 추천 음악, 신나는 음악, 즐거운 음악, 초보 달리기 음악, Passion Pit, Little Secrets, Boys Like Girls, The Great Escape, Avril Lavign, Sk8er Boi

늦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이 시기만 지나면 완연해질 봄을 생각하니 벌써부터 마음이 따뜻해진다. 맺혀 있는 꽃망울 하나에도 마음 설레는 계절, 봄! 그리고 러닝의 계절! 싱그러운 햇볕을 받으며 힘차게 달려보자는 의미로 오늘은 유쾌•상쾌•통쾌 러닝 음악을 소개하고자 한다.





스스로에게 물어보자. 나는 아침을 즐겁게 시작하고 있는가? 혹시 의무적으로 시작하고 있지는 않은가? 언젠가 이야기했듯 건강을 위한 러닝도 좋지만 달리기 위해서는 건강해야 한다. 몸도, 마음도! 아침에 일어나서 스스로에게 주문을 걸어보자. 난 즐겁다. 오늘은 분명 행복할 것이다.


Passion Pit <Little Secrets>

오늘의 주문에 힘을 실어 줄 유쾌한 노래, Passion Pit의 <Little Secrets>를 소개한다. 첫 간주 파트부터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이 음악은 템포가 가벼워 아침 러닝을 시작할 때, 또는 초보 러너에게 안성맞춤이다. 혹시 짜증 나는 일이 있었다면 <Little Secrets>을 들으며 유쾌한 러닝을 즐겨보자.

뉴발란스, 러닝, 뉴발란스러닝, 러닝화, 러닝블로그, 달리기, 뉴발란스 러닝, 러닝 블로그,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 뉴발란스달리기, 달리기 음악, 달리기음악, 러닝음악, 러닝 음악, 러닝송, 달리기 추천 음악, 신나는 음악, 즐거운 음악, 초보 달리기 음악, Passion Pit, Little Secrets, Boys Like Girls, The Great Escape, Avril Lavign, Sk8er Boi

이번에 추천할 노래는 Boys Like Girls의 <The Great Escape>이다. 이 음악을 들으면 몇 가지 떠오르는 장면이 있다.

#1. 수면 아래에서 힘차게 떠오르는 태양
#2. 하얗게 파도가 이는 넓고 푸른 바닷가
#3. 그리고 해변을 파워풀하게 달리고 있는 러너


Boys Like Girls <The Great Escape>

러닝을 할 때 상쾌한 음악을 들으면서 누릴 수 있는 묘미가 바로 이런 것 아닐지! 현실은 비록 강변을 달리고 있을지라도 노래 하나면 해변을 달릴 수도, 너른 들판을 달릴 수도 있다. 음악을 통해 즐기는 달리기 로망! 오늘 당신은 어떤 곳에서 러닝을 즐기겠는가?
 

뉴발란스, 러닝, 뉴발란스러닝, 러닝화, 러닝블로그, 달리기, 뉴발란스 러닝, 러닝 블로그, 뉴발란스 러닝 블로그, 뉴발란스달리기, 달리기 음악, 달리기음악, 러닝음악, 러닝 음악, 러닝송, 달리기 추천 음악, 신나는 음악, 즐거운 음악, 초보 달리기 음악, Passion Pit, Little Secrets, Boys Like Girls, The Great Escape, Avril Lavign, Sk8er Boi

답답한 도심 속, 반복적으로 흘러가는 일상을 시원하게 떨쳐내고 싶다면 이 노래, Avril Lavign의 <Sk8er Boi>를 들어보자. 굳이 뮤직비디오를 보고 있지 않아도 도심 속을 자유롭게 달리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상상하게 될 것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마음에 드는 건 멜로디와 묘하게 맞아떨어지는 가사의 톤이다.


Avril Lavign의 <Sk8er Boi>

내용은 조금 뜬금없지만 "What more can I say? 이거 말고 내가 뭘 또 말해야 해?" 라는 가사가 스토리 전반을 지배하고 있어 음악을 들으면 들을수록 통쾌함을 느끼게 해준다.



시작에 특별한 시기가 있는 것은 아니지만 지금처럼 출발하기 좋은 때도 없다.
아직도 달리기를 미루고 있다면 지금 당장 시작하자! 계절의 즐거움, 러닝의 즐거움이 온몸으로 전해질 테니까.



Posted by NBrun
« 1 »


Flickr

    NB Korea Youtube